천체물리학/달

위키책, 위키책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Edit-paste.svg
내용을 보다 알차게 한다는 전제조건 밑에서 참여자께서는 이 문서를 재편집하실 수 있습니다.
누가 언제 마지막으로 글을 썼으며 그리고 쓰고 있는지는 문서역사를 살펴 보시기 바랍니다.
내용 보충. 하다 못해 한국어 위키백과의 내용보다 부실합니다. 책으로 만들어 주십시오


금성

달은 지구의 하나뿐인 위성이며, 태양계에서 5번째로 큰 위성이며, 태양계에서 모행성과 비교해 가장 큰 위성이다.

표면[+/-]

달의 표면에는 어두운 부분과 밝은 부분이 있다. 어두운 부분을 바다라고 하며, 밝은 부분을 육지라고 한다. 달의 바다는 현무암의 용암대지이며, 35억년 전에 형성되었다.

육지는 사장석으로 되어 있으며 45억년전에 형성되었다.

달은 공전주기와 자전주기가 같아 조석 고정이 되어 있어 한 면만을 보여주는데, 특이하게도 뒷면에는 바다가 거의 없다.

조석 고정[+/-]

달은 조석력에 의해 공전주기와 자전주기가 같아진 상태이므로, 지구에 한 면만을 보여준다. 그러나 자세히 보면 조금씩 달라짐을 알 수 있는데, 이를 칭동일라고 하며, 달의 공전 속도는 공전궤도가 타원이여서 일정하지 않고, 궤도도 경사가 있기 때문에 나타난다. 이러한 이유에서 지구에서는 달의 59%를 관측할 수 있다.

내부 구조[+/-]

달또한 지진의 연구와 중력 측정을 통해 내부구조를 분석할 수 있다. 달또한 지각, 맨틀, 핵으로 이뤄져 있으며, 표면의 두께는 평균 70km이고 핵의 반지름은 300~425km 사이, 나머지 부분은 맨틀을 이루고 있어 맨틀이 거의 대부분을 차지한다.

성인[+/-]

현재 달의 기원설은 화성급의 천체가 지구에 충돌한후 잔해가 뭉쳐 달이되었다는 것이 유력하다.

대기[+/-]

달에는 대기가 없다.